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반도 평화정착 기원 '한미 연합 호국음악회' 열린다

한미동맹 65주년 기념 음악회, 육군군악의장대대와 미8군 군악대 협연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8-06-14 오전 9:56:23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육군은 한‧미동맹 65주년을 기념하고 한반도의 평화정착을 기원하는 ‘한미 연합 호국음악회’를 14일 오후 7시 30분 서울 KBS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에는 주한 네덜란드‧벨기에‧남아프리카공화국 대사 등 6․25전쟁 참전국 관계자, 보훈단체 회원, 독립유공자 및 참전용사 후손인 현역장병과 가족, 시민 등 2천여 명이 참석한다.

 ▲ 호국음악회 포스터. ⓒkonas.net

 

 음악회는 대전MBC 박정희 아나운서와 옥택연 일병의 사회로 '희망의 울림', '호국의 영웅', '위로와 경의', '승리의 함성'이라는 4가지 주제를 갖고 대한민국 육군군악의장대대와 미8군 군악대 장병 232명이 약 2시간 동안 연주하게 된다.

 지휘는 육군군악의장대장 김경호 중령과 미8군 군악대장 트레그 앙슬레(Treg Ancelet) 중령이 번갈아 맡는다.

 특히, 뮤지컬 배우 양준모씨가 특별출연해 '영웅', '그날을 기약하며' 등의 뮤지컬 OST를 열창하고 가수 장사익씨는 '봄날은 간다'와 '찔레꽃'을 부른다.

 대미를 장식할 마지막 곡은 군가교성곡인 ‘육군환상곡’으로 한‧미 군악대가 과천시립합창단, 과천시 어울림합창단과 웅장한 협연을 펼친다. 이때, 한국 측 6․25참전용사, 미8군 장병이 무대에 등장해 함께 노래하며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평화정착을 이루어가자는 의미로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게 된다.

 구홍모 육군참모차장은 "이번 음악회는 6․25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에 감사와 경의를 표하고, 미국과의 변치 않는 우정을 확인하는 자리"라며 "음악회의 아름답고 웅장한 선율이 이 땅의 평화와 번영을 굳건히 지켜나갈 것을 다짐하는 조국수호 의지로 승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6.19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통일전망대, ‘봄 여행주간’ 맞아 금강산전망대 개방
대한민국재향군인회(회장 김진호) 산하 ㈜통일전망대는 문화체..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