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공군, ‘창군 70주년 기념우표’ 발행…F-35A 이미지 담아

"공군의 발전상과 영공수호 의지 형상화"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9-20 오후 4:09:15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공군이 창군 70주년을 맞아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공군의 발전상과 조국 영공수호 의지를 형상화한 ‘대한민국 공군 창군 70주년 기념우표’를 발행했다.

 이번 기념우표는 푸른 창공을 날아오르는 전투 조종사와 비상하는 F-35A 전투기, 하늘에 태극무늬를 수놓고 있는 블랙이글스 등의 모습을 형상화했다. 우표 왼쪽 하단에는 대한민국 공군 창군 70주년 문구를 넣고 오른쪽 위에는 로고를 새겼다.

 우표 16장으로 이뤄진 전지에는 상단에 KC-330 공중급유기와 전투기들의 임무수행 모습이, 좌우에는 올해 2월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 중 하나인 독일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작으로 선정된 공군 의복 캐릭터가 새겨졌다.

 

 ▲ 공군이 창군 70주년을 맞아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공군의 발전상과 조국 영공수호 의지를 형상화한 ‘대한민국 공군 창군 70주년 기념우표’를 발행했다.ⓒkonas.net


 군이 기념우표를 발행한 것은 2008년 건군 60주년 기념우표 이후 11년 만이며, 공군 차원에서는 1969년 공군 창군 제20주년 기념우표 발행 이후 50년 만이다.

 이번 기념우표는 모두 68만8천장이 발행되며 전국 우체국에서 일반 우표와 동일한 가격(380원)으로 누구나 구입할 수 있다.

 공군은 "1949년 10월 1일 1천600여 명의 병력과 20여대의 연락기로 창설된 공군은 70년이 지난 오늘날 6만5천여명의 병력과 항공기 700여 대로 규모가 비약적으로 발전했다"며 "각종 첨단무기와 우수한 인재를 확보해 강하고 신뢰받는 국가안보의 핵심전력으로 성장했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2.21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안보칼럼] 일본, 선진국의 자격 있나?
일본 시마네현이 오는 22일 다케시마(竹島, 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