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美 총기난사 71명 사상'

Written by. Konas   입력 : 2012-07-21 오후 3:59:5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20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주(州) 덴버시 인근 오로라 지역의 '센추리 16'극장 에서 총기난사가 발생해 71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연합뉴스는 영국 BBC방송이 생존자들의 발언을 인용한 보도를 통해, 영화가 시작된 지 20분이 지났을 때 스크린 근처에 있던 상영관 우측면의 비상통로를 통해 경찰복장을 한 범인이 나타나 최루탄을 던지고 총기를 난사했다고 다고 전했다.

 당시 범인은 얼굴에 방독면을 쓰고, 특수섬유인 케블라 소재의 검은색 방탄복을 입고 있었다.

 한 생존자는 범인의 전체적인 모습이 "꼭 경찰 특수기동대(SWAT)처럼 보였다"면서 "이에 대부분의 관객은 영화관에서 준비한 깜짝쇼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비상통로를 통해 아무 말 없이 등장한 이 남자가 던진 최루탄 2개가 터지면서 상영관에 매케한 연기가 가득차고 범인이 소총을 허공에 무차별 난사했을 때 관객들은 무엇인가 잘못됐음을 직감하고 비명을 질러대며 바닥에 주저앉았다고 전했다.

 이 과정에서 일부 인원들은 넘어져 있는 사람들을 밟고 출입구를 향해 뛰어가는 등 극장안이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다.

 다른 한 생존자는 "범인은 특정한 공격대상 없이 정신 나간 사람처럼 총을 쐈다"며 "영화에서 총격이 시작되는 장면이 상영될 때 실제 총격이 시작돼 범인의 총격을 영화의 일부 장면으로 착각한 관객도 있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범인인 제임스 홈즈(24)는 경찰에 신고가 접수된 지 90초 만에 사건 현장에서 체포됐다.
이날 총기사건으로 12명이 사망하고 59명이 부상해 총 71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연합)

 Konas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7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지속가능한 국가전략산업, K-방산의 성장과 전략
3년째 지속되고 있는 러-우전쟁과 이스라엘-하마스분쟁 등 동유럽..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