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주한미군기지이전사업단에 최창규 예비역 육군소장 임용

군비통제검증단장엔 박철균 예비역 육군 준장 1일부 임용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5-02 오전 9:39:29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국방부는 주한미군기지이전사업단장에 최창규 예비역 육군 소장을 5월 1일부로 임용했다고 밝혔다.

 최창규 신임 단장은 1982년 육군 소위로 임관 이후, 합동참모본부 및 육군본부, 1군단 등 정책부서와 야전에서 주요 직위를 역임했다.

 최창규 단장은 “국익에 부합하면서도 미(美)측도 만족할 수 있는 성공적인 미군기지 이전사업의 추진을 통해 한·미동맹의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국방부는 또 박철균 예비역 육군준장을 5월 1일부로 국방부군비통제검증단장(일반임기제군무원)에 임용했다.

 박철균 신임 국방부군비통제검증단장은 국방부 정책실 국제정책차장, 국방부 방위비분담협상TF장, 육군 53사단 125연대장, 합참 전략기획참모부 전략기획담당 등 정책부서 근무 경험을 바탕으로 국방부 군비통제검증단의 조직 운영 및 임무 수행을 지원할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았다.

 박철균 국방부군비통제검증단장은 “군비통제정책을 군사‧기술적으로 뒷받침하고 향후 한반도의 평화 보장에 적극 기여할 수 있는 군비통제검증단을 양성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4.3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예비군 정예화는 선택 아닌 필수
오는 3일은 “예비군의 날”이다. 1968년 4월 1일 창설..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