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부산 벡스코에서 9일부터 13일까지 「2019 북극협력주간」 열려

북극을 향해, 경계를 뛰어넘는 협력과 도전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9-12-09 오전 10:42:4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외교부와 해양수산부는 9일부터 13일까지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2019 북극협력주간(Arctic Partnership Week 2019)」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극협력주간은 2016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행사로, 국‧내외 북극 전문가들이 모여 북극 관련 경제, 과학, 산업,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가능한 북극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자리다.

 ▲ 2019 북극협력주간 행사 포스터 [외교부 제공] ⓒkonas.net

 

 2019년 북극협력주간은 ‘북극협력, 경계를 넘어(Cooperation Beyond the Borders)'라는 주제로 열리며, 전통과 현대의 경계, 과학과 정책의 경계, 북극권과 비북극권의 경계를 뛰어넘어 북극발전을 위한 협력 및 상생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행사는 ▲ 9일(월) 개막식 ▲ 10일(화) 정책의 날 ▲11일(수) 과학기술의 날 ▲ 12일(목) 해운의 날 ▲ 13일(금) 자원의 날로 정하여 분야별로 북극 관련 현안을 논의하고 토론하는 학술행사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우리나라가 북극연구를 시작한 지 20년이 되는 해이자, 우리나라와 노르웨이, 덴마크, 스웨덴 등 주요 노르딕 국가가 수교 60년을 맞이하는 해라는 점에서 금번 행사가 더욱 의미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정부기관, 국제기구 및 산‧학‧연 관계자 1,000여 명이 참석하며, 세미나와 연구발표 외에 일반국민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북극 사진전 및 극지 영상물 상영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진행된다.

 권세중 북극협력대표는 “북극협력주간을 통해 국내·외 북극 전문가들의 활발한 소통이 이루어지고, 동 협력 플랫폼이 북극의 환경변화로 인해 인류가 직면한 도전을 극복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중요한 논의의 장(場)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6.6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월이면 떠오르는 어느 현충일 후일담(後日譚)
10년도 훨씬 더 지난 어느 때인 듯하다. 그 해도 어김없이 6월 6..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