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방사청-국과연, 한계 극복하는 혁신적 기술개발 위한 기술 경진대회 개최

국내 최고 수준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대회, 『미래 국방 챌린지』로 확대 개편 예정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0-14 오전 9:38:08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방위사업청과 국방과학연구소(이하 국과연)는 13일 대전 ICC호텔에서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 본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방위사업청과 대전광역시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국과연과 대전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주관한 국내 최고 수준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대회다.

 1억의 총 상금이 걸린 이번 경진대회는 본선대회 평가 후 차등 분배되어 1등 팀에게는 4,500만 원의 포상금을 오는 27일 수여한다. 또한 최우수 1팀에게는 방위사업청장상, 우수 2팀에게는 국방과학연구소장상이 수여될 예정이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되는 본 대회는 신개념 무기체계 창출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미래도전국방기술 연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전장에서 활용 가능한 드론의 자율비행 기술역량 확보를 목표로 한다.

 예선은 총 15팀이 참가하였으며, 지난 3월 ‘동시적 위치 추정 및 지도 작성’(SLAM, Simultaneous Localization and Mapping) 알고리즘 및 표적탐지 기술 등 자율비행에 필요한 기술에 대한 대면/비대면 평가를 병행하여 총 6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금번 실내 환경에서 개최된 자율비행 경진대회는 향후 실외를 포함한 복합 환경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미래 전장 요구능력에 따른 국방분야 난제 발굴 및 창의적·혁신적 해결방안 모색하기 위해 『미래 국방 챌린지』로 확대 개편될 예정이다.

 『미래 국방 챌린지』는 후속연구비를 지급하는 방식으로 국방분야 난제에 대해 공모를 통해 국방 및 민간분야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아이디어 구체화→기술 시연의 2단계를 거쳐 해결방안을 확보하는 사업으로 ’21년 6억 원의 예산에서 ’22년에는 22억 원으로 잠정 편성되었다.

 또한 각 단계별로 기술 경진대회를 개최하여 연구기관 간 연구결과를 비교·검증하고 연구성과 확산 및 기술교류의 장으로 활용할 예정이며 우수팀에 대해서는 후속 연구비 및 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방위사업청 박애서 기술혁신과장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국내 자율비행 기술 수준 및 향후 자율비행 분야 기술혁신을 위한 개선점을 파악하고, 국내 자율비행 기술력을 함양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며, “추후 개최 예정인 미래국방챌린지 관련, 군의 전문지식과 첨단 국방과학기술 간 융합의 장을 마련하여 국방분야 난제의 신속한 해결을 위한 단계별 추진 기반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5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군 마약범죄 근절을 위한 제언
국제사회와 마찬가지로 대한민국도 마약범죄가 급증하여 ‘..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