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 후 첫 순국 제78주기 추모식

25일 오후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거행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0-25 오전 9:45:35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지난 광복절에 고국으로 돌아와 안장된 봉오동·청산리 대첩의 영웅 홍범도 장군의 순국 제78주기 추모식이 25일 오후 2시 30분, 국립대전현충원 독립유공자 제3묘역에서 거행된다.

 이번 행사는 ‘영웅이 있었다, 대한이 이겼다’라는 표어로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수립한 가운데, (사)여천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이사장 우원식, 이하 ‘기념사업회’) 주관으로 거행된다.

 추모식에는 황기철 보훈처장, 우원식 기념사업회 이사장을 비롯해 독립유공자 유족, 기념사업회 회원 등이 참석하며, 행사는 국민의례, 헌화·분향, 추모사, 대한독립군 유고문 낭독, 소설 ‘나는 홍범도’ 독후감 공모전 시상식 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소설 ‘나는 홍범도’ 독후감 공모전 시상식은 홍범도 장군의 유해 봉환을 기념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개최한 것으로 대상 1명과 최우수상 5명, 우수상 20명을 각각 선발했다.

 추모식 이후 진행되는 ‘독립전쟁 청산리대첩 전승 제101주년 기념식’은 기념사, 기념공연, 독립군가 제창 등이 이어질 예정이다.

 황기철 보훈처장은 미리 밝힌 추모사를 통해 “항일무장투쟁의 영웅이신 장군님께 존경과 추모의 마음을 바치며, 앞으로도 나라를 되찾고 지키고 바로 세운 분들의 뜻을 국민과 함께 계승·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념사업회에서는 “대한독립군 총사령관 홍범도 장군의 귀환으로 독립전쟁 승리의 역사를 당당히 후세에 전할 수 있게 되었다”며, “이름도 없이 빛도 없이 쓰려져간 독립군 무명용사들과 함께 추모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드는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7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지속가능한 국가전략산업, K-방산의 성장과 전략
3년째 지속되고 있는 러-우전쟁과 이스라엘-하마스분쟁 등 동유럽..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