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DMZ 내 유해발굴」 광고 대상 수상

공공광고 중앙부처 부문 1위 수상, 적은 예산으로 우수한 기획력․아이디어 인정받아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12-02 오전 11:48:05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방부가 처음으로 국내 최고 권위의 광고제인「대한민국 광고 대상」을 수상했다.

 1994년 시작되어 올해로 27회째를 맞는「대한민국 광고 대상」은 매년 국내 최정상의 광고 작품 2천여 편(올해 2천 5백여 편)이 출품되어 경쟁하는 대한민국 대표 광고제다.

 국방부는「9·19 군사합의」3주년을 계기로 실시한 「DMZ 내 유해발굴」기획 홍보로 공공광고 중앙부처 부문 1위(특별상)을 수상했다. 수상 경쟁률은 20대 1이다.

 공공기관 부문 수상 이외에도 상업 광고와의 경쟁이 치열했던 ‘디지털 영상부문’에 ‘DMZ 內 유해발굴’이 220개의 출품작 중 37개의 본심 진출작에 선정되었으며, ‘인쇄 부문’에서도 ‘일과후 병 휴대전화 사용 1년’ 기획 홍보가 35개의 출품작 중 15개의 본심 진출작에 선정됐다.

 ▲ 국방부가 지난 추석 연휴 기간 'DMZ 내 유해발굴' 홍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발행한 열차 특별 승차권(국방부 제공)ⓒkonas.net


 지금까지「대한민국 광고 대상」 수상작 대부분은 대형 광고기획사가 많은 예산을 투입하여 제작해 왔으나, 국방부는 유명 광고기획사 없이 극히 적은 예산으로 높은 광고효과를 거둠으로써 우수한 기획력과 아이디어를 인정받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번 대상 수상 프로젝트는 70년이 넘도록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는 12만 2천여 명의 6·25 전사자, 그중 비무장지대(DMZ)에 묻혀있던 용사들의 이야기를 소재로, 모두가 귀향하는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서울역에서 현장 캠페인의 형태로 진행됐다.

 역사 내 전광판에는 ‘70년째 지연’ 중인 고향행 열차가 안내됐다. 기차 종류는 ‘DMZ’, 열차 번호는 ‘1950호’, 출발시간은 전쟁 발발일을 상징하는 ‘06:25’ 이다. 동일한 내용의 특별 승차권도 발행하여 한가위 귀성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승차권의 QR코드는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누리집(홈페이지)의 유가족 DNA 시료 채취 안내 페이지로 연결된다.

 캠페인 현장을 기록하여 제작한 영상 광고는 70년간 굳게 닫혀있던 DMZ의 문을 열어 6·25 전사자들의 귀향 계기를 마련한「9·19 군사합의」의 의미를 소개하며, 발굴된 용사들이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기 위해서는 유가족 시료채취 참여 등 국민적 관심이 절실하다는 것을 호소하고 있다.(영상 광고: '이번 추석, 역대급 열차 지연 사고?! | 대한민국 국방부' https://youtu.be/AjhNhP6f7D8)

 추석 연휴 간 진행되었던 이번 프로젝트는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블로그, 뉴스에 확산되며 크게 이슈가 되었다. 150곳의 웹·SNS상에 게재되었으며, 확인 가능한 수치만 100만회 이상 조회되고 합계 2,000여개의 댓글이 달리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한편, 국방부는 다른 광고제인 「2021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에서도 수상하며 성과를 거뒀다. 「일상을 지킵니다」캠페인을 통해 감염병, 재해·재난 등 비군사적 위협으로부터도 국민의 삶을 지키는 국군의 모습을 알려왔으며, 코로나19로 대면 행사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메타버스를 통해 국민과 소통하는 등 적극적인 노력으로 ‘최우수 광고 및 공익 캠페인상’을 수상했다.('국군의 날 기념 언텍트 멘토링' : https://youtu.be/8NJTxjyKYfM)(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6.5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평화유지군, 그들은 어디에서 무엇을 하는가
유엔 평화유지활동과 그 의미의 숭고함‘유엔 평화유지군(U..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