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기획/특집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킬링 필드' - 3년간 200만명 학살

4월18일은 크메르루주 프놈펜 점령 31주년
Written by. 김정은   입력 : 2006-04-17 오후 4:01:15
공유:
소셜댓글 : 7
facebook

 4월 18일은 폴 포트(Pol Pot)가 공산 게릴라군을 이끌고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을 점령한 날이다. 1975년 정권을 잡은 크메르 루주(Khmer Rouges, ‘붉은 크메르’라는 뜻)군은 1978년까지 통치하는 동안 캄보디아 전체 인구의 3분의 1에 달하는 200만 명을 학살했다. 이른바 ‘킬링필드(Killing Field)’라고 불리는 대량학살이 자행된 것이다.

 청소년들 무장시켜 지식인 대량학살

 1975년 4월 18일 폴 포트가 이끄는 크메르 루주가 캄보디아를 장악한 데 이어 같은 달 30일에는 월맹 공산군이 사이공 시(현 호치민 시)를 점령하여 월남을 패망시켰다. 같은 해 12월 초 라오스에서도 공산혁명이 일어났다. 인도차이나 지역이 공산주의 통치 지역으로 바뀐 해이다.

 크메르 루주 정권은 극빈층의 청소년들을 회유하고 공산주의로 교육시킨 다음 베트남의 공산주의자들에게 무기를 넘겨받아 무장을 시켰다.

 ▲ 대량학살 당한 유골들이 쌓여 있는 킬링 필드

 프놈펜에 입성한 폴 포트는 그 자신이 지주의 아들로서 프랑스 유학을 다녀온 지식인이었지만, 캄보디아를 농경사회로 만든다는 계획 하에 100만 명에 달하던 프놈펜의 인구를 농촌으로 소개하고 유령도시로 만들었다. 이들은 사유재산과 종교의 자유를 박탈당한 채 집단농장으로 보내졌다.

 폴 포트의 급진적인 공산주의 정권 하에서 지식인과 전문직들은 무차별 살해당했다. 모든 대학과 학교를 폐쇄하고 교수의 80~90% 이상을 처형하고 대학생 50%를 죽음으로 몰아넣었다. 죽음을 당한 사람 중에는 안경을 썼거나, 영어를 배웠거나, 손이 부드럽다는 이유만으로 처형당한 경우도 있었다. 승려들과 국제경기에 참가한 선수들도 포함됐다. 특히, 종교를 금지하여 거의 모든 사원이 파괴되고 8만여 명의 승려들이 처형되었으며 살아남은 승려는 500여 명에 불과했다.

 투올슬렝(Tuol Sleng)은 1976년 고등학교를 폐쇄하고 만든 크메르 루주의 수용소였다. 공식적으로는 ‘S-21’이라는 이름으로 정권이 무너질 때까지 어린이 2,000명을 포함하여 약 1만 명 이상을 수용하며 지식인들을 상대로 잔악한 고문과 처형을 자행했다.

 시아누크·폴 포트·김일성 유대 긴밀

 한국전쟁을 일으킨 김일성 정권과 폴 포트정권 및 당시 왕위에 있었던 시아누크 정권은 서로 유대가 깊었다. 1941년부터 왕위에 있었던 전 국왕 노르돔 시아누크는 좌익 성향의 인물로서 폴 포트 정권을 두둔했다. 시아누크 왕은 김일성을 자주 찾아 방문하였고 그와 의형제까지 맺은 사이였다. 김일성은 그에게 섬 하나를 선물했다. 전 국왕은 최근까지도 휴가를 지내러 북한에 방문하고 있다.

 현재, 프놈펜 근교의 투올슬렝 사람들을 고문한 후 처형한 곳에는 킬링필드 기념탑이 세워져 있다. 1980년 8,900여 구의 시신이 집단매장되어 있는 것이 발견된 후 현 정부가 해골만 모아서 80m에 달하는 탑을 만들어 전시한 곳이다.

 아직까지도 캄보디아에서는 가족관계를 묻는 것이 금기시 될 만큼 폴 포트의 3년의 통치는 처형과 실종, 질병과 기아, 빈곤 등 수많은 후유증을 남겼다. 전문 지식인층과 기술자 층이 근절되어 ‘앙코르와트’ 와 같은 세계적인 문화유산을 가진 캄보디아의 성장을 더디게 하고 있다.

 크메르 루주군이 과거의 영토를 회복한다는 명목으로 베트남 국경을 침범한 것을 계기로 공산 베트남은 1978년 11월 캄보디아에 공격을 개시하여 폴 포트 정권을 무너뜨렸다. 크메르 루주는 북쪽 산악지대로 물러가서 게릴라 활동을 펼쳤으며 폴 포트는 1998년 사망했다.

 참조: 김규진 교수(한국외대) ‘캄보디아 사회 문화 인상기’ 
 출처: 미래한국신문 김정은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게티스버그    수정

    유태인의시온의정서에나오는 공산주의모태인 유물론과무신론사상 과연관된 공산주의혁명은 이렇게 사람들을 학살한다 이런광신적 공산주의는 살아져야 한다 특히 알다가모를 한국의 물타는사람들 </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6-04-19 오후 6:02:50
    찬성0반대0
  • 반공제일    수정

    저 엄청난 원혼들의 저주로 인해 캄보디아는 영원히 지옥으로 남을 것이다. 이래서 공산주의는 지구상에서 사라져야 한다.</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6-04-18 오후 1:12:37
    찬성0반대0
  • 보수   

    우리도 조심하고, 각성하자, 친북좌경들의 활개를 꺽어 놓아야한다.이번에 지자제 선거에 보수가 압승을 거두어야 한다. 공산화되면 우리도 킬링필드꼴 나올지 걱덩.</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6-04-18 오전 9:53:40
    찬성0반대0
  • pakiwj3697    수정

    "평화를 원하거든 전쟁을 대비하라"는 말이 있듯이 공산화된 크메르는 인간을 동물을 취급하듯이 마구 살상을하여 통계학적으로 200만명이지 그이상의 선량한양만이 학살당했다. 만약 대한민국이 공산화될리는 없겠지만 된다면 2000만이상이 학살될 것이다. 현재 우리사회의 전반적인 현상을볼때 좌파에 휩쓸려있는 2 -30대의 젊은층이 증가 추세에 있다니 앞으로 문제가 될수도 있다는 것이다.</title><style>.ar4w{position:abs

    2006-04-18 오전 9:36:36
    찬성0반대0
  • 뱅뱅    수정

    공산화된 캄보디아의 비극.. 통일은 이뤘다지만, 고통은 더 크니... 한반도가 공산화 통일되면 캄보디아 같은 비극이 없을 수 있겠는가/</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6-04-18 오전 8:32:42
    찬성0반대0
12
    2022.12.10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혹한의 기적, 장진호전투와 흥남철수작전
1950년 11월 영하 40도를 오르내리는 북풍한설 속 장진호 지역..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