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우리나라 노인 비율 2050년에 세계 2위…1위는 일본

고령화 속도는 세계 최고…노인 비율 7%→21% 되는데 27년밖에 안 걸려
Written by. konas   입력 : 2016-03-30 오전 9:19:23
공유:
소셜댓글 : 1
facebook

  우리나라의 노인 인구 비율이 2050년에는 세계 2위에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통계국이 28일(현지시간) 공개한 '늙어 가는 세계 : 2015'(The Aging World : 2015)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73억 명이었던 전 세계 인구는 2050년에는 94억 명으로 늘어난다.

 특히 65세 이상 인구는 지난해 6억 명에서 2050년에는 16억 명으로 불어난다.

 이에 따라 65세 이상인 노인 인구가 전체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8.5%에서 16.7%로 높아진다.

 노인 비율의 변화를 대륙별로 보면 아시아(7.9%→18.8%)의 급증이 눈에 띄고, 아프리카(3.5%→6.7%)는 여전히 낮을 것으로 관측됐다.

 유럽(17.4%→27.8%)과 북미(15.1%→21.4%)는 현재 비율이 높지만, 증가세는 상대적으로 완만할 전망이다.

일본은 지난해 기준으로도 노인 비율이 26.6%에 이르러 1위였다.

 우리나라는 지난해에는 노인 비율이 13.0%에 불과해 상위 25위에도 들지 못했지만, 급속한 고령화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했다.

 보고서는 우리나라의 고령화 속도가 세계에서 가장 빠를 것으로 봤다.

 노인 비율이 7%에서 21%까지 오르는 데 소요되는 기간을 보면 우리나라는 27년에 불과했다.

 우리나라에 이어 중국(34년), 태국(35년), 일본(37년) 등도 빠르게 고령화가 진행되지만, 우리나라에는 미치지 못했다.

 프랑스는 경우 노인 비율이 7%에서 21%로 되는데 157년이 소요될 것으로 나왔다.

 지난해 14.9%였던 미국의 노인 비율은 2050년에는 22.1%로 늘어난다. 이는 228개국 중 85번째여서 비교적 젊음을 유지할 전망이다.


 우리나라의 2050년 인구는 작년보다 570만 명이 줄어 7번째로 감소 폭이 큰 나라가 될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보다 인구가 많이 줄어드는 나라는 중국(5천780만 명), 일본(1천970만 명), 러시아(1천250만 명), 우크라이나(1천40만 명), 독일(930만 명), 폴란드(620만 명) 등이었다.

 2050년 인류의 기대수명은 작년보다 7.6년이 늘어나 76.2세가 될 것으로 관측됐다.

 지난해 84.7세로 가장 높았던 일본과 싱가포르가 나란히 91.6세로 늘어 여전히 1위를 지키는 가운데 지난해 23위였던 우리나라(80.0→84.2)는 5위로 도약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2010년 기준 노인의 빈곤 비율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우리나라가 유일하게 45%를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konas)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살인미소(pjw3982)   

    노인정책ㅇ잘세우길....

    2016-03-30 오전 9:30:20
    찬성1반대0
1
    2024.3.3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우크라이나전쟁 발발 2주년 교훈과 우리의 대응자세
우크라이나전쟁 전황지난 2022년 2월 24일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깜짝뉴스 더보기
이적단체 출신 혁명 활동가 징역형 민중에 북한 주체사상 가르쳐야...
이적단체 출신으로 조직을 꾸려 인터넷에서 북한을 찬양하고 주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