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美국무부 "대북 압박에 20개국 동참"

美재무부, 북한 전체 선박 6분의 1도 제재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7-11-22 오후 3:17:33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지난 한 달 반 사이 유엔 차원의 제재와 별개로 북한에 '최대의 압박 작전'에 동참한 국가가 약 20개국에 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미 국무부 더 노어트 대변인은 21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적어도 전 세계 약 20개국이 최대의 압박 작전에 관한 것들을 해줬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결의나 제재와는 별도로 우리가 개별적으로 접촉한 나라들로, 북한 노동인력 진출 규모 축소 내지 추방, 대사관 축소 등을 해당국들에 요구했다"고 말했다.

 노어트 대변인은 이날 미 재무부가 발표한 대북 독자제재에 중국기업들이 포함돼 미·중 관계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어떤 것도 위태롭게 하지 않는다"며 "중국과 좋은 관계를 갖고 있으며 달라지는 것은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미국 정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전날 9년 만에 북한을 테러지원국으로 재지정한다고 밝힌 지 하루 만인 이날 또다시 중국인과 중국기업, 북한 선박 등에 대한 무더기 대북 제재를 단행했다.

 제재 대상에 오른 중국 기업들은 북한의 핵·탄도미사일 개발에 관련된 기계와 부품류를 비밀리에 공급해온 회사로 지목받아 왔다.

 또 이날 미국 재무부가 김정은 체제 유지를 위한 돈줄을 막기 위한 무역과 에너지 수송 차단을 위해 제재에 들어간 북한 선박은 전체의 6분의 1에 해당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6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지속가능한 국가전략산업, K-방산의 성장과 전략
3년째 지속되고 있는 러-우전쟁과 이스라엘-하마스분쟁 등 동유럽..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