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2019년도 사관생도 채점오류 관련, 13명 금년 입교 확정

업무관련자에 ‘징계’, 학교장은 ‘엄중 경고’, 학교에는 ‘기관 경고’ 처분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1-06 오후 5:05:16
공유:
소셜댓글 : 3
twitter facebook

 지난 2018년 7월 28일 시행한 2019학년도 사관학교 입학생 선발 1차 필기시험에서 발생한 채점오류와 관련, 권익구제자 중 최종 입교자는 13명(육사 5, 해사 3, 공사 5)으로 확정됐다.

 국방부는 지난해 11월 1일 43명에 대한 권익구제 발표 후 추가 권익구제 요청들이 있어 피해자의 입장에서 폭넓은 권익구제를 위해 법률검토 등을 통해 11명에 대해 추가 합격 조치했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최종 입교자는 1차 권익구제 발표한 43명 중 7명, 추가로 합격 조치한 11명 중 6명으로, 이들은 정원 외 인원으로 2020학년도 입학생과 함께 해당 사관학교에 가입교한다.

 국방부는 국방부는 출제 단계부터 최종 선발까지 사관생도 선발시험 전반에 대해 감사를 실시(10.14.~11.29.)해 당시 채점오류를 인지하고도 지휘부에 보고하지 않고 적절한 대책을 취하지 않은 육군사관학교 및 공군사관학교의 업무관련자들에 대해 ‘징계’를 요구하고, 학교장은 ‘엄중 경고’, 학교에는 ‘기관 경고’ 처분을 요구했다.

 국군간호사관학교는 오류 없이 채점하였고, 해군사관학교는 오류발생 인지 후 오류를 바로잡아 재채점하여 추가합격 조치하였으나, 상급기관에 보고하지 않아 사관학교 간 일관된 후속조치가 이루어지지 못하였기에 ‘기관 주의’ 처분요구 했다.

 또한, ‘선발전형 단계별 체계적인 관리규정 마련’, ‘시험 출제 및 관리방식 개선’ 등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도 확인했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한국의 이런...[인간중심의 허접-인본주의-문화세계]는...이미~~ 오래전부터...만연햇다고들...어른들이 말씀하시더구나...ㅎ == 민족성이 그래~!!ㅎ

    2020-01-07 오전 1:24:42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절이 싫으면...중이 떠나라"ㅎㅎㅎ는 애기는...성경의 가르침과 일치하는 말씀이란다~!! 할렐루야~!!

    2020-01-07 오전 1:23:15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한국은...성인의 인생의 출발점인...[입사/채용]문제에서 부터~ 이미~??ㅎ [뒷돈과 술/인맥]들의 [거래]로서 시작되는게 다반사인 나라이란다~!!ㅎ [공정과 공평과 정의}~???ㅎㅎㅎ 정신차려라...청년들아ㅎ 대개의 한민족성과는 안맞아ㅎ @ 전...공무원 7급시험에선...수험번호-바꿔치기...@ 국가연구소에선..."금일봉 안줘서 떨궛다는둥"ㅎ...참~ 드런 꼴을 너무나~~ 많이 경험햇다...ㅎㅎㅎ

    2020-01-07 오전 1:19:10
    찬성0반대0
1
    2020.2.17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