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2019 해군 순항훈련전단, 순항훈련 마치고 진해 군항 입항

필리핀, 베트남, 태국, 인도 등 141일 간 12개국 14개항 순방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1-16 오전 10:43:09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2019 해군 순항훈련전단(전단장 준장 양민수, 이하 ‘순항훈련전단’)이 141일간의 항해를 마치고 15일 오전 진해 군항에서 입항 환영행사를 가졌다.

 해군작전사령관 이성환 중장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해군 주요 지휘관 및 참모, 순항훈련전단 장병 가족 등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순항훈련전단장 복귀신고, 우수‧공로자 표창장 수여, 가족 면회 등이 진행됐다.

 순항훈련전단은 문무대왕함(DDH-Ⅱ, 4,400톤급)과 군수지원함 화천함(AOE, 4,200톤급)으로 구성돼 제74기 해군사관생도 139명과 장병 및 군무원 등 600여 명이 순항훈련에 참가했다.

 순항훈련전단은 지난 141일간 필리핀(마닐라), 베트남(다낭), 태국(사타힙), 인도(뭄바이), 이집트(알렉산드리아), 이탈리아(치비타베키아), 네덜란드(로테르담), 스웨덴(스톡홀름), 노르웨이(오슬로), 미국(노퍽/샌디에고/하와이), 콜롬비아(카르타헤나), 캐나다(빅토리아) 등 12개국 14개항을 순방했으며 약 32,000NM(약 5만 9천 KM)를 항해했다.

 ▲ 2019 해군 순항훈련전단이 141일간의 항해를 마치고 15일 진해 군항에 입항했다. 해군작전사령관 이성환 중장이 사관생도를 격려하고 있다.(해군 사진 제공)ⓒkonas.net


 기간 중 해군사관생도들은 항해 당직 실습, 손상통제훈련, 해군직별 체험교육, 방문국 사관학교 체험교류 등 다양한 교육훈련 및 활동을 통해 해군 장교로 임관하기 전 군사지식을 습득하고, 해군 리더로서 역량을 배양했다.

 특히, 순항훈련전단은 군사외교사절단으로서 국내 7개 방산업체가 참가한 방산홍보전시관을 화천함에 조성해 대한민국의 우수한 방위산업을 세계 곳곳에 알렸으며, 6.25전쟁 당시 전투병력과 의료를 지원한 9개국을 방문해 참전용사 및 가족을 초청하여 함상 리셉션을 개최하는 등 보은행사도 펼쳤다.

 또한, 미국 방문 시 미 2함대사령부(노퍽), 3함대사령부(샌디에이고), 태평함대사령부(하와이)를 방문하여 상호 함정견학을 비롯한 다양한 친선교류활동을 통해 한․미 해군의 공고한 동맹을 재확인했으며, 필리핀, 태국, 이집트, 캐나다 등 4개국 해군과 연합 기회훈련을 실시하며 연합작전 능력을 강화하기도 했다.

 순항훈련전단장 양민수 준장은 “이번 순항훈련을 통해 해군 장교로 임관할 제74기 해군사관생도들의 군사적 식견을 확대하고, 역량을 강화할 수 있었다.”며 “특히 군사외교사절단으로서 순방국들과 다양한 친선교류 행사를 통해 연합 동맹을 강화함을 물론 대한민국 해군의 늠름한 위상을 세계 각지에 전파할 수 있었던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2.18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안보칼럼] 위기상황서 더 빛난 대한민국, 우리 국민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과 경찰인재개발원에 격리된 채 ‘코로..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