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호주 해군, ‘해돌이-왈라비’훈련 실시

29∼31일까지 포항 인근 해상에서 해상훈련, 양국 해군함정 7척ㆍ항공기 7대 참가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10-31 오전 11:03:23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한국과 호주 양국 해군은 연합작전 수행능력 향상과 우호 증진을 위해 ‘한국ㆍ호주 연합훈련’(해돌이-왈라비 훈련)을 29일부터 31일까지 포항 인근 해상에서 실시한다.

 해돌이는 한국 해군의 돌고래 캐릭터이며, 왈라비는 캥거루과 동물로 호주를 상징한다.

 ‘해돌이-왈라비 훈련’은 지난 2011년 양국 국방장관 회담에서 합의된 사항으로 2012년 최초 실시한 이래 올해 6회째이다.

 이번 훈련에 한국 해군은 4,400톤급 구축함 최영함(DDH-Ⅱ)과 2,500톤급 호위함 전북함(FFG)을 비롯한 수상함과 잠수함 등 함정 6척, P-3 해상초계기ㆍ링스(Lynx) 해상작전헬기 등 항공기 6대가 참가하며, 호주 해군은 6,300톤급 이지스구축함 호바트함(Hobart, DDG)과 MH-60 헬기 1대가 참가한다.

 양국 참가전력들은 이번 훈련을 통해 전술기동ㆍ대잠전ㆍ대공전ㆍ대함사격 훈련 등을 실시하고, 연합작전 수행능력 및 상호 운용성을 강화할 예정이다.

 호주 해군의 호바트함은 이번 훈련에 앞서 2019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 참가를 위해 지난 22일 부산작전기지에 입항했다.

 호주 해군 장병들은 24일 부산 유엔기념공원에서 열린 제74회 유엔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해 6ㆍ25전쟁에서 전사한 호주 장병들을 참배하고, 입항 기간 중 한국 해군 장병들과 함정공개행사ㆍ친선체육활동 등의 시간을 가지며 양국 간 우의를 다졌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12.11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