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공군 군악대, 11월 말까지 공군 각급 부대 대상 순회공연 실시

장병 스트레스 해소 및 병영생활 활력소 제공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10-21 오후 3:53:4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공군은 최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 결정에 따라 21일부터 11월 말까지 공군 전 부대를 대상으로 장병들의 사기 진작을 위한 ‘공군 군악대 순회공연’을 펼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면서 쌓인 장병들의 스트레스를 해소시키고 병영생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위해 공군 군악대는 코로나19로 외부 공연이 불가능했던 기간 동안 새롭게 기획한 콘텐츠를 바탕으로 주로 빠르고 경쾌한 음악 중심의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또한 코로나19에 대비하여 20~30명 규모로 공연 인원을 편성했다. 

 첫 공연은 21일 제19전투비행단에서 실시되었다. 이날 공연에 나선 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군악대는 팝·국악·대중가요 등 다양한 장르의 연주와 노래를 선보여 모든 장병들이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시간을 선사했다. 또 TV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마술사 김민형의 마술을 곁들인 트로트 공연과 공군 중창단의 전래동화 ‘흥부와 놀부’를 각색한 퓨전국악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해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공연을 관람한 신승주 일병은 “오늘 공연이 그동안 갑갑했던 마음을 뻥 뚫어주었다”며 “공연을 통해 얻은 활력으로 앞으로도 영공수호 임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으로 공군은 부대별 위치와 임무 일정 등을 고려하여 비행단·관제부대·유도탄포대 등 매주 3~5개 부대를 선정해 공군의 5개 군악대가 공연에 나서게 된다. 

 공군은 공연 전·후로 공연장 소독 작업을 진행하고 관람하는 장병들에 대한 발열 체크와 문진표 작성 및 일정한 거리를 유지한 채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코로나19 관련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데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전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2.6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미래지향적인 한·일 안보협력체제 발전 방향
최근 국제질서는 미‧중간 전략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북한..
깜짝뉴스 더보기
우리나라,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 의장국으로 선출
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은 29일, 중국 선전에서 개최되는 제16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