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국-호주 국방장관, 국방·방산협력 확대 방안 논의

연합훈련 및 평화유지활동 활성화 위한 양해각서 체결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3-10-19 오후 4:01:4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신원식 국방부장관과 리차드 말스(Richard Marles) 호주 부총리 겸 국방장관은 2023 서울안보대화 참석 후 19일 서울에서 만나 양국 간의 포괄적 전략 파트너십을 재확인하고, 양자 협력과 역내 파트너 및 협의체들과의 협력을 확대하여 자유롭고 평화로우며 번영하는 인도-태평양 지역을 증진하기로 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양 장관은 한-호 국방협력 관계가 양국 간 일치되는 전략적 이해에 기반하여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양 장관은 양국 육·해·공군의 상호운용성 제고 및 연합훈련 원활화를 위해 양국 육·해·공군 간 체결된 양해각서와, 평화유지활동 훈련 및 협력을 증진하기 위한 평화유지활동 양해각서를 교환하고, 이 양해각서들을 기반으로 양국 간 국방협력의 틀을 호혜적이며 지속성 있는 방향으로 발전시키기로 합의했다. 

 양 장관은 또한 양국 국방관계의 발전적 추세에 주목했다. 신원식 장관은 호주에서 실시된 2023년 ‘탈리스만 세이버’(Talisman Sabre) 훈련에 한국 해군 및 해병대가 역대 최대규모의 전력을 파견하여, 한국군의 전투준비태세와 원거리 전개능력 향상에 실질적으로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말스 부총리는 2023년 ‘탈리스만 세이버’ 훈련과 2022년 ‘피치 블랙’(Pitch Black) 훈련에 대한 한국군의 참여는 양국 국방관계에 의미 있는 이정표라고 평가했다. 

 말스 부총리는 ‘인도-태평양 엔데버’(Indo-Pacific Endeavour)와 태평양 지역 수중 폭발물 제거사업인 ‘렌더 세이프’(Render Safe)에 한국군이 올해 최초로 기여한 것을 환영하면서, 양자·다자 연합연습·활〮동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양 장관은 호주의 차세대 보병전투차량 도입사업인 LAND 400 Phase 3에 한국 방산업체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한 것을 환영하모, 방산 및 국방과학 기술협력의 가치를 강조하며 향후 관련 논의를 지속하기로 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6.23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