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무서운 10대들’…식당 문 돌로 깨고 금고째 훔쳐

훔친 돈은 고작 16만원 불과
Written by. Konas   입력 : 2015-11-12 오후 2:47:2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인적이 드문 새벽시간을 골라 식당 문을 돌로 깨고 금고째 돈을 훔친 10대 중·고등학생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중부경찰서는 야간에 식당 출입문을 깨고 침입해 간이금고와 현금을 훔친 혐의(특수절도 등)로 조모(15)군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조군 등 일행은 지난달 12일부터 이달 2일 사이 7차례에 걸쳐 주로 오전 3∼4시께 서울 중구 소재 음식점과 주점의 유리 출입문을 벽돌 등으로 깨고 침입했다.

 이 가운데 3번은 현금이 든 간이금고를 들고 나오는 데 성공했지만, 금고에 들어있던 돈은 모두 합쳐 고작 16만원에 불과했다. 나머지 4번은 금고가 비어있어 미수에 그쳤다.

 동네 선후배 사이인 이들은 일부가 망을 보는 새 나머지는 문을 깨고 침입하는 등 역할을 나눠 절도 행각을 벌였다. 같은 식당을 상대로 두 차례에 걸쳐 범행을 시도하기도 했다.

 경찰은 피해 상인들의 신고를 받고 폐쇄회로(CC)TV를 확인한 뒤 탐문 등을 거쳐 이들을 검거했다.

 이들은 14∼16세의 청소년들이지만 특수절도·상해·도로교통법 위반 등으로 각각 2∼5범의 전과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경찰에서 "훔친 돈은 식비와 PC방 이용비 등으로 사용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범행 경위와 추가 범행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7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지속가능한 국가전략산업, K-방산의 성장과 전략
3년째 지속되고 있는 러-우전쟁과 이스라엘-하마스분쟁 등 동유럽..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