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외교부, 유학생과 함께하는 공공외교 대화 개최

40개국 100명의 유학생에게 듣는 대한민국 공공외교의 현재와 미래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9-12-12 오전 11:21:58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외교부는 11일 정부초청장학생(GKS) 등 국내에서 유학중인 외국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유학생과 함께하는 공공외교 대화」를 개최했다.

 아시아, 북미, 남미, 유럽, 아프리카 5개 대륙의 40여개 국가 유학생 약 100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는 이집트인 유학생 새미 라샤드의 사회로 장재복 공공외교대사의 축사, 카메룬 출신 프랑스 국적 유학생 로르 마포의 판소리 공연, 재미교포 사학자 유미연 교수의 한국 근현대사 특강에 이어, 유학생과 함께하는 공공외교 대화가 진행됐다. 

 장재복 대사는 “한국과 세계 각국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하고 있는 유학생들이 민간 외교관으로서 공공외교 활동에 더욱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공공외교 대화에서는 외교부의 공공외교ㆍ국민외교 활동 소개와 한국과 세계 각국 간 이해와 우의를 증진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외교부 관계자는 “향후에도 유학생을 비롯한 외국인 인플루언서들과의 소통행사를 지속 개최해 상호존중과 이해를 바탕으로 하는 열린 쌍방향 공공외교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6.7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월이면 떠오르는 어느 현충일 후일담(後日譚)
10년도 훨씬 더 지난 어느 때인 듯하다. 그 해도 어김없이 6월 6..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