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장성민 정책조정기획관, 2030 부산 엑스포 유치 적극 홍보

미국 존 케리 기후특사 및 태평양·아프리카 정상 집중 공략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6-30 오후 1:27:3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개최 중인 제2차 유엔 해양컨퍼런스에 참석중인 장성민 대통령실 정책조정기획관은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총 34개국 대표단을 접촉하여 부산 2030 세계 박람회 유치 홍보 활동을 전개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장 기획관은 존 케리 미국 기후특사와의 양자 면담을 통해 세계 교통·물류의 중심지인 부산이 2030 세계박람회 개최를 통해 해양과 기후변화 등 글로벌 환경 도전과제에 대한 미래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라면서 미국의 지지를 요청했다.

 아울러, 장 기획관은 콜롬비아(두케 대통령), 나미비아(쿠곤겔와 총리), 앙골라(로렌수 대통령), 팔라우(윕스 대통령), 탄자니아(음팡고 부통령) 등 총 16건의 별도 양자 면담을 통해 부산의 세계박람회 유치를 적극 홍보하고 지지를 요청했다.

 ▲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개최 중인 제2차 유엔 해양컨퍼런스에 참석중인 장성민 대통령실 정책조정기획관이 존 케리 미국 기후특사와의 양자 면담을 통해 부산 2030 세계 박람회 유치 에 지지를 요청했다.(외교부 사진 제공)ⓒkonas.net


 이외에도 장 기획관은 제2차 유엔 해양컨퍼런스 총회 및 리셉션에 참석해 포르투갈 소자 대통령과 모나코 알베르 2세 대공을 포함하여 일본, 스위스, 카타르, 세네갈, 뉴질랜드, 베트남, 이스라엘, 베네수엘라 등 다수 대표단을 일대일 접촉을 통해서도 부산 2030 세계 박람회 유치 활동을 전개했다.

 지속가능발전목표 14(SDG 14) 달성을 위한 유엔 고위급회의인 유엔 해양컨퍼런스는 지난 2017년 6월 제1차 컨퍼런스 개최(UN 뉴욕본부) 이후 27일부터 7월 1일까지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제2차 컨퍼런스가 개최되어, 193개 UN 회원국, EU 대표, UN 기구, 국제 NGO 등이 참석했다.

 외교부는 이번 컨퍼런스 참석을 필두로 우리 정부는 다양한 계기에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총력 외교를 계속 펼쳐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0.4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