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재향군인회 시·군·구회, 첫 여군출신 회장 탄생

경기도 파주시 향군회장에 함승연 예비역 부사관 당선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3-02-01 오후 3:21:4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경기도 파주시 재향군인회는 지난 31일 제61차 정기(개선)총회를 열고 함승현 회장(여, 65세)을 제25대 향군회장으로 선출했다.

 신임 함승현 회장은 이날 육군, 해군, 공군 출신 등 3명의 후보가 선전을 벌인 가운데 56%의 압도적인 지지로 회장에 당선됐다.

 육군 부사관 출신의 신임 함승현 회장은 ’78년 하사관후보 35기로 임관하여 3년 간 복무후 ’81년 전역하였으며, ’82년부터 2018년까지 37년 간 서울교통공사에서 근무 후 정년 퇴직했다. 

 ▲ 경기도 파주시 재향군인회는 지난 31일 제61차 정기(개선)총회를 열고 함승현 회장(여, 65세)을 제25대 회장으로 선출했다.ⓒkonas.net


 현재는 재향군인회 향군여성회 본부이사와 대한민국예비역부사관총연합회 파주시 수석부회장 및 이사, 법무법인 성현 고문, 파주시 파란천사 위원장, ㈜농업회사법인 37치유농장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함승현 회장의 당선은 향군 72년 역사 이래 첫 여군 출신의 시·군·구 향군회장 배출이라는데 큰 의미가 있으며, 그간 남성 위주의 향군 활동에 새바람을 불러 일으켜 향후 예비역 여군들의 역할 확대에 대한 기대를 모으고 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9.24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다낭 출입국사무소, 출국비자 발급 업무 개시
8월 15일부터 베트남 다낭 출입국사무소에서 ‘출국을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