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강경화 외교, 루마니아·카자흐스탄·불가리아 외교장관과 양자회담 가져

제14차 ASEM 외교장관회의 참석 계기 양자회담 개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12-17 오후 3:27:57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강경화 외교장관이 16일 보그단 루치안 아우레스쿠(Bogdan Lucian Aurescu) 루마니아 외교장관, 무흐타르 베스케눌리 틀례우베르디(Mukhtar Beskenuly Tileuberdi) 카자흐스탄 외교장관, 에카테리나 자하리에바(Ekaterina Zaharieva) 불가리아 사법개혁 담당 부총리 겸 외교장관과 각각 양자회담을 가졌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강 장관은 15일에서 16일까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개최된 제14차 아시아-유럽(ASEM)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했다.

 강 장관은 아우레스쿠 루마니아 외교장관과 양국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 발전을 위해 2010년 체결한 「이행계획」(Joint Action Plan)이 차질 없이 이행되고 있는 것을 평가하고, 앞으로도 충실한 이행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이 가속화되도록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내년 양국 수교 30주년을 맞아 다양한 기념사업들을 통해 양국 국민간 상호 이해 및 교류가 더욱 증진되도록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강 장관은 루마니아의 대규모 교통 기반시설 건설 분야에 우리 기업들의 참여 확대를 희망하고, 원전 분야에서의 협력도 모색해 나가자고 하였으며, 아우레스쿠 장관은 높은 기술력과 경험을 축적한 한국 기업들이 루마니아 교통 기반시설 및 원전 사업에 참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아울러 한국 기업들의 루마니아 투자가 더욱 확대되기를 희망했다.

 강 장관은 틀례우베르디 카자흐스탄 외교장관과의 양자회담에서 한국과 카자흐스탄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10주년인 올해 문재인 대통령의 카자흐스탄 국빈 방문으로 양국관계가 한층 더 도약한 가운데, 이번 외교장관회담을 포함한 활발한 고위급 교류를 통해 양국간 다양한 분야에서 정상회담 후속조치가 원활히 이행되고 있음을 평가했다.

 아울러, 양 장관은 현재 추진중인 한-EAEU FTA(한-유라시아경제연합 자유무역협정) 등 양국간 호혜적 협력 확대를 위한 노력이 지속되고 있음을 평가하고, 한-카 경제공동위원회 등 고위급 교류를 통해 양국간 실질협력을 계속해서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자하리에바 불가리아 외교장관과는 내년 수교 30주년을 앞두고 이루어진 지난 9월 「보리소프」총리의 공식 방한을 통해 양국 간 포괄적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가 심화된 것으로 평가하고, 특히 불가리아 벨레네(Belene) 원전 사업에 대한 우리 기업(한수원)의 참여를 통해 양국 간 원전 협력 증진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3.30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서해수호 호국영웅들의 숭고한 희생을 추모합니다!
벌써 10년 전이다. 2010년 3월 26일 오후 9시 22분경, 백령도 ..
깜짝뉴스 더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증상과 예방 방법
2019년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집단으로 발병한 신종 코로나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