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美 존 힐 미사일방어청장 “차세대요격기는 북 탄도미사일 겨냥”

“2028년 실전배치, 미 본토 50개주 탄도미사일 공격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어”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06-10 오후 2:27:3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미국의 존 힐 미사일방어청장은 2028년 실전배치를 목표로 개발 중인 차세대요격기(NGI)는 북한이나 이란과 같은 불량국가들의 탄도미사일로부터 미국 본토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힐 미사일방어청장은 9일(현지시간) 상원 군사위 산하 전략병력 소위원회에서 주최한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또한 미 본토 미사일방어를 담당하는 북부사령부의 글렌 벤허크 사령관은 북한이 최근 공개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은 미 본토와 하와이를 공격할 수 있는 것이라며, 차세대요격기 개발이 지연되면 억지와 억제능력을 약화시킬 수 있다고 우려했다.

 힐 청장은 이어 현재 배치된 지상기반요격기(GBI)와 해상기반 이지스함 체계 중 하나를 선택하려면 어떤 것을 선택하겠느냐는 한 상원의원의 질문에, 지상기반요격기와 차세대요격기를 선택하겠다며 이 요격기들은 미국 본토 50개주를 탄도미사일 공격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앞서 미 국방부는 지난달 28일 의회에 제출한 2022 회계연도 국방예산안 중 미사일방어체계에 204억 달러를 배정했으며, 이 가운데 지상기반외기권 방어체계(GMD)에서 발사되는 차세대요격기(NGI) 개발에 17억 달러가 배정됐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9.18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위로받는 추석명절을 기대하며...
위드 소시지(with sausage)? 위드아웃 소시지(without sausage)?..
깜짝뉴스 더보기
당신의 실패담이 성공담으로...
행정안전부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실패에 대한 사회의 부정적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