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중 수교 30주년, 한·중 세미나 온라인 공동 개최

행안부 자치인재원·칭화대, 지방정부 간 교류와 협력의 미래 논의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11-30 오후 4:12:19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행정안전부 지방자치인재개발원(“자치인재원”)은 12월 1일, 중국 칭화대학(淸華大學)과 공동으로 ‘제16회 한․중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한·중 세미나는 자치인재원과 칭화대학 간 체결한 양국 공무원의 역량 강화 교류협력 업무협약에 따른 것으로, 2007년 첫 세미나를 개최한 이후 매년 두 기관이 번갈아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 한·중 세미나는 양국의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한·중 수교 30주년 지방정부의 교류·협력 회고와 미래」를 주제로 지역 균형 발전과 디지털플랫폼정부, 지방정부 교류 등에 관한 논의가 진행된다.

 1세션에서는 지역균형 발전을 위한 지방정부 간 연대와 협력, 2세션은 지방정부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성과와 전망, 3세션은 미래지향적인 한ㆍ중 지방정부 교류 협력 강화방안에 대한 양측의 발표와 토의가 각각 진행된다.

 중국측에서는 리우쩐 칭화대 계속교육학원장을 비롯해, 주쉬펑 칭화대 공공관리학원 교수, 멍톈광 칭화대 사회과학학원 교수 등 각 분야 전문가가 참여한다.

 한국측은 류임철 자치인재원장을 비롯해, 이승종 서울대 명예교수, 이재영 한국지역정보개발원장, 김영미 상명대 교수(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 위원), 백범흠 한·중·일 3국 협력사무국 사무차장, 김대식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국제국장이 참여한다.

 이 밖에도 양국 지방정부 간 교류에 관심이 있는 지자체 공무원 등도 화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자치인재원은 이번 한·중 세미나가 한·중 수교 30주년을 맞아 열리는 만큼, 그간 양국이 추진한 지방정부 정책 성과와 미래 발전방향 등에 대한 상호 공유와 논의를 통해 공동의 이익이 되는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창섭 행정안전부 차관은 “그동안 한·중 세미나는 양국 정부의 공동이익 증진에 기여해 왔다”며, “이번 세미나가 양국 지방의 교류협력에 대한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2.8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한반도 안보 억새뜰에도 봄은 오는가?
2023년 계묘년의 찬란한 봄도 쉽게 오지는 못할 것 같다. 코로..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